연예,스포츠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프링캠프까지 일주일…FA 4명 거취 `관심`
남은 FA 모두 30대 베테랑
한화, 김태균과 합의에 최선
기사입력  2020/01/22 [18:48]   편집부
▲고효준(37)     © 편집부

 

 이번 겨울 스토브리그가 막바지를 향해 가고 있는 가운데 시장에 남은 자유계약선수(FA) 5명의 거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번 겨울 FA 시장의 대어급으로 분류된 안치홍(30ㆍ롯데 자이언츠)과 김선빈(31ㆍKIA 타이거즈), 오지환(30ㆍLG 트윈스), 전준우(34ㆍ롯데)는 모두 계약을 마쳤다.


안치홍은 원 소속팀 KIA를 떠나 롯데에 새 둥지를 틀었고, 김선빈과 오지환, 전준우는 모두 원 소속팀에 잔류했다. 지난 16일 이성열(36ㆍ한화 이글스)이, 18일 김태군(31ㆍNC 다이노스)이 원 소속팀과 계약하면서 이제 시장에는 4명의 FA만 남게 됐다.


남은 FA 5명은 김태균(38)과 손승락(38), 고효준(37), 오주원(35) 등 모두 30대 베테랑이다.
사실 이들에게 남은 시간이 그리 넉넉하지는 않다. 프로야구 10개 구단은 다음 주말께 해외로 스프링캠프를 떠난다. 계약을 맺지 못하면 스프링캠프에 참가할 수 없기 때문에 시즌 준비에 차질이 생긴다.


구단들도 스프링캠프 전까지는 계약을 마무리하고 싶어한다.
4명은 아직 기약이 없는 상황이다. 협상이 지지부진하게 흘러가고 있다.
고효준의 경우 롯데 잔류를 희망했고, 롯데도 고효준이 필요한 전력이라는 방침을 세우고 협상에 임했다. 하지만 좀처럼 이견을 좁히지 못했다.


협상이 최종 결렬된 것은 아니다. 롯데는 고효준이 구단의 최종 제안을 받아들일 가능성과 사인 앤드 트레이드 가능성을 모두 열어놓은채 답변을 기다리고 있다.
사인 앤드 트레이드를 하면 FA 보상 규정에서 자유로워져 선수 입장에서 팀을 찾기가 한결 수월해진다.


현재로서는 외부 FA를 영입하는 구단이 원 소속구단에 전년도 연봉의 200%와 보호선수 20명 외 1명, 또는 전년도 연봉의 300%를 줘야하는데 사인 앤드 트레이드를 하면 이를 피해갈 수 있다.
다만 사인 앤드 트레이드 형식으로 고효준을 영입하려는 팀이 좀처럼 나오지는 않고 있다.


롯데는 손승락에게도 최종 제시안을 전달하고 답변을 기다리고 있는 상태다. 롯데와 손승락은 계약 조건에서 이견이 상당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오주원과 키움은 지난해 11월 첫 만남을 가졌지만, 2개월 넘게 합의점을 도출하지 못하고 평행선을 그리고 있는 모양새다.


키움은 지난해 11월 만남에서 계약 조건을 제시했으나 오주원의 요구와는 격차가 있었다. 결국 협상은 해를 넘겼다. 지난주 오주원과 다시 마주앉은 키움은 최종 오퍼를 했다. 최종 제안은 지난해 11월에 제시한 조건보다 계약기간, 금액이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키움은 28일까지 답변을 달라고 오주원에 요청한 상태다.


김태균도 원 소속구단 한화와의 협상이 지지부진하게 진행되기는 마찬가지다. 한화는 프랜차이즈 스타인 김태균을 무조건 잡겠다는 방침을 세웠고, 순조롭게 협상이 진행될 것으로 보였다.
분위기가 좋지 않은 것은 아니나 좀처럼 합의점을 찾지는 못하고 있다.
한화는 김태균과 합의점을 찾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입장이다.

 

한화 관계자는 "스프링캠프 전에 계약을 마무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뉴시스

광역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롯데백화점 울산점 - www.lotteshopping.com/depart/branch/submain.jsp?branch_cd=020
울산공항 - ulsan.airport.co.kr/
울산광역시 교육청 - www.use.go.kr/
울산광역시 남구청 - www.ulsannamgu.go.kr/
울산광역시 동구청 - www.donggu.ulsan.kr/
울산광역시 북구청 - www.bukgu.ulsan.kr/
울산광역시청 - www.ulsan.go.kr
울산지방 경찰청 - www.uspolice.go.kr/
울산해양경찰서 - ulsan.kcg.go.kr/
울주군청 - www.ulju.ulsan.kr/
현대백화점 울산점 - www.ehyundai.com/portal/depart/branch/branchMain.jsp?pSiteMapId=0103010800&swfseq=080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